메뉴

'행복한 인문학당' 강서구민 위한 영화 특강으로 채워진다

배너
배너
배너

이동진 영화평론가 등 출연
내달 26일부터 매주 금요일 4주간 진행

 

[평범한미디어 정정민 기자] 서울 강서구는 25일부터 주민들의 인문학적 갈증을 해소시켜 주기 위해 '강서 행복한 인문학당' 수강생을 모집한다.

 

인문학당은 주민들이 삶을 보다 행복하고 지혜롭게 살아갈 수 있도록 인문학적 통찰력을 길러주는 강서구의 대표 강연 시리즈로 2015년부터 매년 2회씩 정기적으로 실시되고 있다. 

 

강서구에 따르면 인문학당을 듣고 있는 고정 수강층이 꽤 확보됐으며, 올 상반기에는 '영화'를 주제로 한 온라인 강좌를 마련해서 주민들의 좋은 반응을 이끌어냈다고 한다. 

 

 

이번 하반기 강좌도 상반기에 이어 영화를 주제로 연출, 장치, 번역, 평론 등 영화 전반에 관한 것들을 다룰 계획이다. 구체적으로 △시대를 보여주는 결정적 한 장면(팝 칼럼니스트 김태훈)  △영화 속 음식 이야기(푸드 스타일리스트 정영선) △영화에서 훔치고 싶은 것들(영화 번역가 이미도) △좋은 영화를 향한 지도(영화평론가 이동진) 등의 주제로 진행된다.

 

강좌는 11월26일(금)부터 4주에 걸쳐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30분에 네이버 밴드를 통해 실시간 온라인으로 진행될 예정이다. 강서구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, 총 30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. 신청은 10월25일(월) 오전 10시부터 강서평생학습관 누리집에서 할 수 있으며 수강료는 1만원이다. 문의사항이 있다면 강서구 교육지원과(02-2600-6326)로 연락을 하면 된다. 

프로필 사진
정정민

평범한미디어 정정민 기자입니다. 우리들의 이야기를 바른 마음으로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
배너